facebook.png  twitter.png





 

 

경기도 부천에 있는 예인교회 담임인 정성규 목사가 하는 일은 설교와 심방 뿐. 이 외 교회 운영에는 일체 관여하지 않는다.

많은 교회의 경우 교회의 재정과 행정 등은 반드시 담임목사의 결재를 얻어야 하지만, 예인교회에서는 그러지 않는다. 사역을 맡은 팀장과 팀원들이 주도적으로 사역을 하고, 결과 역시 팀의 몫이다.

담임목사가 하는 일은 큰 틀에서의 방향을 조언하는 일이지만, 이것조차 정 목사는 조심한다. 혹시 자신의 조언이 교인들의 활동을 위축시킬 수도 있다는 판단에서다.

올해로 개척 10주년을 맞은 예인교회는 설립 초기부터 이렇듯 철저하게 목회와 교회 운영을 분리해왔다.

교회는 직분상의 역할 차이가 있을 뿐, 누가 누구에게 명령하고 시행하는 계급이 있는 곳이 아니라는 생각에서다.

정성규 목사(예인교회 담임)는 "교인들의 직업이나 역할이 목사가 하는 일과 별반 다르지 않다"며 "다만 그동안 전통적인 교회들이 목사한테 권위를 많이 실어줬기 때문에 교회가 권위적이 됐다"고 말했다.

실제로 예인교회는 해마다 교인들이 투표로 선출하는 운영위원 7명이 교회 운영 전반을 결정한다. 정 목사 역시 운영위원이지만, 투표할 경우에는 한 표에 불과하다.

담임목사라고 해서 토론을 주도하지도, 어떤 일을 결정하지도 않는다.

이렇게 하면 목회자의 권위가 떨어지는 것 아니냐고 물을만도 한데, 정 목사는 교인들이 교회를 운영한다고 해서 목회자의 권위가 떨어지는 것은 아니라고 말한다.

정 목사는 "목회자의 권위는 조직이나 행정을 쥐는 능력이 아니라, 성경 말씀을 가르치는데서 나와야 한다"고 했다.

물론 개척 초반에는 시행착오도 일부 있었다.

담임목사가 모든 걸 결정하는 교회에서 신앙생활을 해 온 대다수 교인들은 자신들이 교회를 운영한다는 것에 익숙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10년이 지난 지금은 교인들 모두 예인교회의 주인이라는 자부심이 생겼고, 그렇기 때문에 교회 운영을 소홀히 할 수 없다는 책임감도 생겼다고 자부한다.

예인교회는 올해부터 분립 준비를 시작했는데, 이 과정 역시 철저하게 민주적인 방식을 택했다.

운영위원회와는 별도로 분립추진위원회를 구성했고, 이 위원회는 교인들의 의견을 모아 분립 시기와 방법 등을 결정한다.

담임목사를 비롯해 교회 내 소수가 결정하면 시간이나 비용 등을 절약할 수 있지만, 예인교회는 먼 길을 돌아가기로 했다.

황영수 집사(운영위원)는 "기계적인 분립이 아닌 교회의 정체성 등을 공유하는 분립을 할 수 있도록 고민하고 의견을 듣고 있다"고 말했다.

목사와 교인이 평등한 교회, 교인 모두가 운영위원이 될 수 있는 교회. 민주적인 교회를 만들기 위한 예인교회의 실험은 앞으로도 계속된다.

 

이승규 기자

 



 

List of Articles
번호 조회sort 섬네일
141 조용기-김장환-김삼환 목사, "WCC, 다원주의 아니다 12768
140 미국독립기념일 file 12051
139 충효정신은 인성교육 으로부터(예절문화1) 11993
138 가면심리 file 11823
137 딸 떠나보낸 이어령 박사 “어떤 죽음도 아픈 생보다 못해” 10984
136 통곡을 원하시는 하나님 ! 10753
135 구민정 선생님의 따끈따끈 교사일지! file 10752
134 하얗게 살리 file 10650
133 고 이종만목사 추모 시 file 10381
132 교회 짓기 file 10231
131 북한선교는 한국교회의 존재이유 file 10201
130 주일과 안식일 무엇이 다른가? 10079
» [희망목회] 민주적 교회 구현하는 예인교회 file 9616
128 이스라엘 회복 운동은 그릇된 사상 (신사도운동의 하나의 중심축, 한국교회도 현혹되지 말아야) 9566
127 6. 25와 북한 선교 file 9556
126 제헌절 file 9408
125 이웃사랑 원수사랑 file 9384
124 복된 사람 file 9286
123 하나님의 협상->> 경제 (Economic Column) 9271
122 말씀따라 한평생 사신 전은상목사님 file 9211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