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png  twitter.png



책제목 : 원제 : The Question that Never Goes Away 

3727173.jpg


책 소개

출판사 리뷰

내 힘으로는 도저히 어쩔 수 없는 
고통 중의 부르짖음
이 시대 탁월한 복음주의 작가 필립 얀시가 전하는 
이해할 수 없는 삶의 고통에 대한 깊은 통찰과 진정한 위로
필립 얀시의 최신작!


“하나님, 대체 왜 이런 일이 일어나는 거죠?”
결코 사라지지 않는 인생의 질문에 대한 깊은 고민의 기록

나는 2012년에 방문한 비극적인 세 곳에서 떠오른 질문들에 자극을 받아 이 책을 쓰기 시작했다. 그러고 얼마 안 된 2013년 초부터 몇 달 동안 또 다른 비극적인 사건들이 연이어 터졌다. 보스턴 마라톤대회와 텍사스 비료공장 폭발사건, 중국의 지진과 방글라데시의 건물 붕괴 그리고 오클라호마 주에 닥친 치명적인 토네이도 같은 엄청난 사건들이다. 
‘대체 왜 이런 일들이 일어나는가?’ 
‘하나님께서는 이런 일들에 어떤 식으로 개입하시는가?’ 
이런 질문들이 내 안에서 결코 사라지지 않았다. 내가 이 주제에 대해 내 홈페이지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릴 때마다 수천 명의 사람들이 들어와 읽곤 했다. 이것은 이 주제가 여전히 많은 사람들의 생각에서 떠나지 않는다는 걸 말해준다. 이 책은 인류의 역사만큼이나 오래되었고, 오늘날 뉴스에도 중요하게 등장하는 문제에 대한 내 고민의 기록이다. 
_저자의 말 중에서

 

욥처럼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큰 그림’을 가지신 하나님을 신뢰하면서

저자 소개

어린 시절, 미국 남부의 근본주의 교회 안에서 성장한 필립 얀시는 하나님을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사람을 절대 그냥 보아 넘기지 못하는 게슈타포”와 비슷하다고 생각했다. 소아마비를 앓던 아버지가 교인들의 간절한 기도에도 불구하고 돌아가시면서 난생처음으로 하나님에 대한 실망을 겪었다. 자라면서 그가 경험한 기독교는 인종차별을 비롯한 현실의 문제에 눈 감는 ‘부유한 백인들만의 종교’였다. 성인이 된 후의 자신의 삶을 가리켜 ‘교회의 독성’으로부터 회복하는 과정이라는 농담을 줄곧 하는 그는 맹목적인 믿음을 강요하는 기독교 현실에서 진정 하나님의 은혜가 어떤 의미인지를 일깨우는 작품들을 써왔다. 문학, 신학, 인문 등 다양한 장르의 책들을 섭렵하면서 갈고 닦은 예리한 지성과 정치한 필력으로 인간의 가장 깊은 곳에 숨겨진 회의를 다른 어느 작가보다 진지하고 솔직하게 다루어 왔다. 깊이 있는 신학적 이론을 가장 대중의 눈높이에 맞게 표현할 수 있는 탁월한 능력을 지녔으며, 독자들이 가장 사랑하는 작가 가운데 한 명이다. 「놀라운 하나님의 은혜」 「내가 알지 못했던 예수」 「기도」가 ECPA에서 ‘올해의 책’으로 선정되었고, 그 외에도 열세 번에 걸쳐 골드메달리언 상을 받았다. 그의 작품들은 35개 언어로 번역되어 1500만 부 이상 팔렸다. 대표작으로는 「놀라운 하나님의 은혜」 「아, 내 안에 하나님이 없다」 「교회, 나의 고민 나의 사랑」 「내가 알지 못했던 예수」(이상 IVP), 「수상한 소문」 「단단한 진리」(이상 포이에마), 「내가 고통당할 때 하나님 어디 계십니까」(생명의말씀사), 「기도」(청림) 등이 있다.
전 세계를 여행하며 다양한 환경의 그리스도인들과 만나 이야기하는 걸 즐기는 그는 1992년부터 콜로라도 로키 산맥 언저리의 작은 마을에서 아내와 함께 살고 있다.


 

역자 소개

이용복 은 ‘규장 전문 번역위원’으로 총신대학교 신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학교 영문학과에서 수학했다. 그는 A. W. 토저의 저서를 가장 출중하고도 적확하게 번역해내는 ‘토저 전문 번역자’로 자리매김했으며, ‘A. W. 토저 마이티 시리즈’ 번역을 통해 2007년 한국기독교출판협회 선정 ‘올해의 역자상’을 첫 번째로 수상했다. 대표적인 역서로 A. W. 토저 마이티 시리즈(《GOD》 등 16권), 캠벨 몰간 익스포지션 북스(《이미 모든 것을 알고 계시는 주님이 너에게 말씀하신다》 1,2권), 레오나드 레이븐힐 대부흥 시리즈(《소돔에는 말씀이 없었다》 등 4권) 외 다수가 있다. 

책 속에서

1397627914559.jpg

 

‘왜 악한 일이 일어나는가? 하나님께서는 악이 활개 치도록 왜 내버려두시는가? 끔찍한 일들을 통해 어떤 선한 것이 생기는가?’
그동안 줄곧 씨름해온 이런 질문들이 뉴타운에서 메시지를 전할 때 다시 내 앞에 나타났다. 《내가 고통당할 때 하나님 어디 계십니까?》를 출간한 출판사에서 이 책을 일시적으로 무료 다운로드해서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도록 하자고 제안했고, 나는 동의했다. 그래서 바로 페이스북에 링크를 걸었고, 출판사는 보도자료를 냈다. 하지만 대대적으로 광고하지는 않았다. 우리는 그 책이 수백 건에서 천 건 정도쯤 다운로드 될 거라고 예상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며칠 동안 십만 건 이상 다운로드 됐다. 
그 책이 던진 질문과 같은 질문으로 고민하는 사람이 그만큼 많았던 것이다! 나는 그런 폭넓은 관심을 보고, 다른 저술 작업을 잠시 멈추고 고통의 문제를 다시 다뤄보아야겠다고 마음먹었다. 내가 30여 년 전에 다루었던 바로 그 주제를…. 

내가 콜로라도 주의 고지대 전원에서 집필 작업을 하던 겨울은 유난히 길었다. 2013년 4월에 내 방 창문을 통해 깜짝 놀랄 정도로 아름다운 풍경이 눈에 들어왔다. 방금 내린 눈을 하얗게 뒤집어쓴 상록수들이 아침 햇살을 받아 금빛으로 빛났고, 그 뒤로는 열대지역 대양의 쪽빛을 띤 콜로라도의 하늘이 무한히 펼쳐졌다. 그런 아름다운 경치를 바라보던 내게 일본과 사라예보와 뉴타운에서 본 고통스런 얼굴들이 떠올랐다. 
그런데 갑자기 또 다른 얼굴들이 내 눈에 선하게 떠올랐다. 4월 15일, 두 명의 이민자가 보스턴에서의 기쁨과 승리의 날에 찬물을 끼얹었다. 그들은 보스턴 마라톤대회의 결승선 근처에 폭발물을 설치했다. 뉴타운 총격사건 희생자를 추념하는 26초간의 묵념으로 우울하게 시작된 마라톤대회는 또 하나의 참담한 비극으로 끝났다. 미국에서 다섯 번째로 큰 그 도시는 세 명을 죽이고, 수백 명의 부상자를 만든 테러리스트를 찾기 위해 한동안 봉쇄되었다. 
그로부터 이틀 후 텍사스 주 웨스트 시에 있는 비료공장에서 폭발이 일어나 다섯 명의 민간인과 열 명의 소방관이 죽었다. 하지만 이 사건은 보스턴에서의 대대적인 범인 추적에 가려 언론의 큰 주목을 받지 못했다. 같은 주 후반에는 중국의 쓰촨 성에서 지진이 일어나 거의 2백 명이 죽고, 1만2천 명의 부상자가 생겼다. 2012년에 떠오른 고통의 문제가 이듬해에도 사라지지 않고 계속되었다.
어디 그때뿐이겠는가! 사실 나는 어떤 해든지 상관없이 고통의 문제에 대해 글을 쓸 수 있다. 왜냐하면 우리는 질병, 홍수, 가뭄, 지진, 화재, 전쟁, 폭력 그리고 테러에 의해 언제라도 고통의 나락으로 떨어질 수 있는 불완전한 곳에 살고 있기 때문이다. 갑자기 찾아오는 재난이든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일상적인 것이든 고통은 늘 우리 가까이에 숨어 있다. 

날마다 나는 비영리 자선단체인 케어링브리지 홈페이지에 올라오는 새로운 소식을 접하게 된다. 병원에서 생명유지 장치에 의지해 연명하거나 뇌졸중에서 회복 중이거나 암과 싸우는 친구에 대한 소식을 말이다. 그럴 때마다 이토록 고통스런 세상에서 ‘하나님은 왜 가만히 계실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된다.
책이 고통의 문제를 해결할 수는 없다. 하지만 고통의 땅에서 내가 배운 것을 전해야 한다고 느낀다. 상처받은 세상을 위한 위로와 소망의 메시지가 그리스도인들에게 있다면 우선 책을 통해 전달되어야 할 것이다.

목차

저자의 말

 

1장 하나님은 어디에 계시는가
먹구름 같은 의문
우리 앞에 다시 나타난 질문
슬픔에 젖은 날들

 

2장 이유를 알고 싶어요
지진 그리고 해일
비극의 얼굴
왜?



List of Articles
번호sort 날짜 조회
95 팀 켈러의 기도 file 2016-02-21 2387
94 팀 켈러의 기도 의무를 지나 기쁨에 이르는 길 찾기 file 2015-12-29 2588
93 이책을먹으라 file 2015-12-29 2269
92 맥아더 성경 주석 file 2015-12-29 2454
91 예수는 어떻게 신이 되었나 file 2015-12-29 2701
90 참 좋으신 하나님 아버지 file 2015-10-21 2379
89 그리스도인 성장의 열쇠 file 2015-10-21 1959
88 그리스도인의 확신 file 2015-10-21 1681
87 사영리(한국어.영어) file 2015-10-21 1788
86 P4U 사영리 file 2015-10-21 1948
85 나는 그리스도의 청년이다 file 2015-10-21 1400
84 예수 믿으면 행복해질까 file 2015-10-21 1509
83 아무도 가르쳐줄 수 없는 나의 길 생명의 길로 들어가는 비밀 file 2015-06-09 2008
82 나를 드립니다 주님이 가장 기쁘게 받으시는 제물 file 2014-05-31 5196
» 하나님 제게 왜 이러세요 Why God? 결코 사라지지 않는 질문 file 2014-05-31 5117
80 사랑하며 살기에도 시간이 부족하다 file 2014-05-31 5014
79 설교자의 서재 창조적 설교를 위한 세속적 책 읽기 file 2014-05-31 5632
78 왜 예수인가 why jesus file 2014-05-31 4961
77 난쟁이 피터 (인생을 바구는 목적의 힘) file 2014-03-24 4296
76 작은 기도 file 2014-03-13 4062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