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png  twitter.png



필리핀 타클로반 밥퍼사역 현장

 

 

"지진으로 전기까지 끊어진 밥퍼사역지…

도움의 손길이 필요합니다"

필리핀 타클로반 밥퍼사역 현장

 

필리핀 타클로반 최상용 선교사의 밥퍼사역 현장. 배고픈 아이들이 밥 한끼를 즐겁고 감사한 마음으로 먹고 있다.

 

 

지난 2013년 11월 8일 슈퍼태풍 ‘욜란다’로 무려 1만2000여 명이 생명을 잃었던 필리핀 중부 레이떼와 사마르섬. 최근 이 곳에 규모 6.7의 강진이 일어나 10일 넘게 섬 전체가 정전상태에 빠겼고, 이로 인해 냉장고의 음식들이 썩어나가고 시원한 물 한 잔조차 마실 수 없는 상황에 처했습니다.

 

무엇보다 태풍피해로 6,000여 명이 생명을 잃는 등 태풍피해가 가장 컸던 산호세 지역에서 매주 1회 300여 명의 어린이들에게 밥을 푸고 있는 산호세 밥퍼사역지 또한 전기가 끊어져 땔감으로 밥을 짓고 있습니다. 하지만 찜통 속에서도 선풍기 한 대돌리지 못해 비오듯 땀 흘리며 닭죽과 때로는 치밥을 주 메뉴로 현지인 셰프 네니타와 자원봉사들이 한 끼 밥퍼를 준비합니다.

 

 

필리핀 타클로반 밥퍼사역 현장

 

필리핀 타클로반 최상용 선교사의 밥퍼사역 현장. 전기가 끊어져 땔감으로 아이들의 밥을 짓고 있다.

 

여기 산호세 중앙 초등학교는 슈퍼태풍 전에는 4,116명의 어린이가 학교를 다녔지만, 태풍 피해로 지금은 3,008명의 학생만이 학교로 돌아왔습니다.

 

그 중 123명 어린이들의 부모님들만이 자녀의 죽음을 받아들이고 사망신고를 하였고 나머지 985가정의 부모님들은 지금도 자녀가 돌아오기만을 죄인된 심정으로 기다리고 있습니다.

 

저는 2014년 2월부터 만 4년째 밥퍼사역에 접어들었습니다.

한국에서 밥 짓는 기계와 대형국솥 등 밥퍼 센터에 필요한 일체의 밥퍼 장비를 한국 군부대 아라우부대의 LST에 싣고 와 첫 일 년간은 현지 NGO와 함께 매일 2,500명의 어린이들에게 밥을 펐습니다.

 

 

필리핀 타클로반 밥퍼사역 현장

 

필리핀 타클로반 최상용 선교사의 밥퍼사역 현장

 

2,000여 년 전 예수께서 벳세다 들녘에서 물고기 두 마리와 보리떡 다섯 개로 5,000명이 넘는 배고픈 군중들에게 배 불리 먹을 수 있도록 먹을 것을 공급해주셨던 오병이어의 기적이 21세기 태풍으로 무너진 도시 타클로반 현지에서 재현된바와 다름없었습니다.

 

산호세 중앙초등학교와 리쌀 초등학교, 쌍 페르난도 초등학교, 팔로 중앙초등학교와 타나완 텐트촌으로 월~금요일까지 매일 1여 년 간 현지인 자원봉사들 30여 명과 함께 쉬지 않고 밥을 퍼왔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그렇게 매일 일 연간 2,500명 어린이들에게 밥을 푸게 하셨고 이제 개인적으로 선교후원자들의 후원으로 주 1회 300여 명의 산호세 어린이들에게까지 밥을 퍼주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배고픈 어린이들에게 밥을 푸는 것을 기쁘게 보고 계시고 지속적으로 밥을 푸게 하셨습니다.

 

 

 

필리핀 타클로반 밥퍼사역 현장

 

 

근데 최근 타클로반, 레이떼 섬 전체에 6.7의 강진이 일어났습니다. 타클로반에 하나 밖에 없는 시립병원은 발디딜틈 없이 환자들로 넘쳐나고 값비싼 사립병원에도 환자들로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습니다.

 

10일째 도시는 정전으로 인해 저녁이 되면 손전등으로 촛불로 각 가정이 어둠을 버텨내고 있습니다. 불이 다 꺼지게 되면 무엇보다도 견디기 힘든 것은 여기저기서 부엌부터 시작해서 방안까지 자기들 안방처럼 모여드는 바퀴벌레들입니다. 매일 서너 마리씩 잡는 게 일이지요.

 

냉장고의 음식이 썩어져나가고 한낮에는 선풍기를 틀수도 없지만 시원한 물 한 잔조차 마실 수가 없습니다.

 

 

정전으로 캄캄하지만 뜨겁게 기도하고 있는 최상용 선교사

 

정전으로 캄캄하지만 뜨겁게 기도하고 있는 최상용 선교사

 

날씨는 4~6월 건기가 지나고 우기로 접어들었지만 날씨마저 땡볕 더위에 도시전체가 끓고 있는 가마솥 같습니다.

주안에서 사랑하는 그리스도인 여러분들께 긴급 기도제목을 올려드리며 기도와 후원을 부탁드립니다.

“너희가 나를 택한 것이 아니요 내가 너희를 택하여 세웠나니 이는 너희로 가서 과실을 맺게 하고 또 너희 과실이 항상 있게 하여 내 이름으로 아버지께 무엇을 구하든지 다 받게 하려 함이니라” (요15:16)  

 

 

 

필리핀 타클로반 밥퍼사역 현장

 

 

선교지 타클로반 긴급기도제목

 

1. 숙소에 제너레이터(발전기) 1대가 긴급 필요합니다.

2. 산호세 현지 두 가정에 제너레이터 설치가 긴급 필요합니다.

3. 한 가정은 밥퍼 셰프인 네니타(49)가정으로 무료급식을 여기서 준비하고 있습니다.

4. 또 다른 가정은 리싸 집사가정으로 4대가 함께 지내고 있는 15명 대가족이지요. 

   리싸(44)는 날마다 2,3시간씩 타클로반 복음화를 위하여 기도하는 하나님의 신실한 여종입니다

5. 제너레이터 가격은 현지에서 4만 페소 한화로 100만원 정도됩니다. 그리고 휘발유도 채워줘야하지요.

6. 제너레이터 3대 지원 330만원입니다.

7. 하나님께서 긴급기도를 응답해 주실 줄 믿습니다.

하나님, 감사합니다!

 

■후원계좌 : 농협 352-0435-0928-03

■예금주 : 최상용

■연락처 : 02-754-0031 <참좋은친구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134. 정현성. 오은경선교사(미얀마) 선교편지 file

 

  • 조회 76

133. 강영기 선교사 선교현장 소개 file

 

  • 조회 64

목사님, 안녕하세요? 전 7월26일에 필라를 떠나산지 교회와 방학중인 학교를둘러서, 새로히 지경을 넓혀주셔서 Leogane지역에 새로운 선교센터를 건립하여 Leogane Agri- tech Center를만들어 가고 있읍니다. 우선 담장공사는 반...

132. 이스라엘선교사 ? 간증

 

  • 조회 78

131. 뉴비젼쎈타 미얀마 파송선교사 김복례 선교보고

 

  • 조회 63

130. 김영섭선교사 한인세계선교사회 회장 요르단 선교보고

 

  • 조회 82

2017 전반기 선교서신 마르하바(안녕하세요) 모든 동역자님 주의 이름으로 문안드립니다. 요즈음 한국의 폭염이 요르단 더위보다도 더 강한 것 같습니다. 이번 여름 무더위와의 전쟁에서 꼭 승리하시기를 바랍니다. 지난 전반기동...

129. 중국정부의 기독교탄압 문화대혁명 이후최악

 

  • 조회 105

        중국 공안 당국이 웬주 지역에 소재한 야휘 교회의 십자가를 제거하고 있다.   시진핑 국가주석 체제가 출범한 이후 중국 정부의 종교탄압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 또 기독교 박해 수위가 어느 때보다 높은 ...

128. 최영호선교사편지

 

  • 조회 122

최영호선교사편지 아멘 !! 아멘 !! 800만 가지의 우상2억 가지의 악령의 메카후지산!! 일본의 장구한 역사 속에서이번에 처음으로산소가 희박하고악천후의 후지산 3776미터 정상에서 2억 가지의 악령들과대 영적 전투를 하게됩니다 엘...

» 최상용 선교사의 밥퍼일기

 

  • 조회 152

    "지진으로 전기까지 끊어진 밥퍼사역지… 도움의 손길이 필요합니다"   필리핀 타클로반 최상용 선교사의 밥퍼사역 현장. 배고픈 아이들이 밥 한끼를 즐겁고 감사한 마음으로 먹고 있다.     지난 2013년 11월 8일 슈...

126. 나승필 선교사 가 보내온편지 file

 

  • 조회 861

125. 조대원. 이영자 르완다 선교사 아틀란타 실로암 한인 교회(담임 신윤일 목사)파송하다

 

  • 조회 1090

한 여름의 열기가 우리를 나약하게 합니다. 벌써 8월이 되었네요. 꼭 한달이면 르완다 장기 선교로 우리가 들어 간다 생각하니 아직도 준비 되지 못한 여러 부분으로 조급해 합니다. 지난 5월10일에 어머님이 91세로 소천하셔...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