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png  twitter.png



 

 

 

 

 

 

심장병 수술 지원의 수혜자로 다시 만나게 된 투이 자매(왼쪽에서 네번째)와 강 선교사 부부.

 

2012년 2월 3일 우리는 다시 베트남에 입성했다. 현지에서는 우리가 다시 온다는 것이 이야기꺼리였다. 이제 우리가 어떤 사역을 할 것인가에 대해 사람들은 궁금해 했다.

 

문 선교사는 이전에 했던 병원 협력선교와 신학교 사역의 가능성을 살폈고, 나는 한인교회 사역을 통한 비젼을 제시했다. 도착 후 나는 호치민에 있는 한인교회에서 사역할 수 있는 지를 타진했고, 그 사이 문 선교사는 훌륭하게 지어진 선교 병원의 수술을 돕는 사역을 재개했다.

 

또한 베트남 목회자의 요청으로 예전처럼 현지 교회에서 주일 진료사역도 시작했다. 나는 지속적으로 한인교회 사역을 찾았으나, 기회가 생기지 않았다. 베트남에는 수 만 명의 한인이 있지만, 이상하게도 현지인과 한인의 복음화 비율은 매우 낮았다. 우리는 계속 예배를 드릴 수 있는 장소를 찾아다녔고, 드디어 한 달 여만에 주일에 첫 예배를 드렸다. 

 

교회 이름은 '호치민참조은광성교회'로 지었다. 개척 동역자인 이서용 목사는 남편의 의과대학 후배로 침례교 목사였다. 그들은 모든 갈등과 어려움을 초월해 이 땅에 선교적 공동체를 세우겠다는 생각만 했다. 다짐이 순수하고 정결했기에 두려움도 없었다.

 

교회 개척에 있어서 두려움이 없다는 것은 교회에 대해 잘 모르거나 믿음이 좋았거나 둘 중의 하나일 것이다. 우리는 전자였다. 교회를 세우고 목회를 하는 것이 정확히 무엇을 의미하며 어떤 과정으로 전개될 것인가에 대해 아무런 생각이 없었다.

주님이 허락하시면 흘러갈 것이고 원하지 않으면 닫으실 것이라며 용기있는 척했으나, 사실 오늘까지 온 것은 모두 주님의 섭리였다. 즉 목회는 주님이 하시고 우리는 주님의 옷자락을 붙잡고 순종만 하면 되는 것이다.

 

개척 당시 하나님이 보여주신 기적은 심장병 수술이었다. 부활절을 맞아 교회 운영위원회는 달걀을 삶는 대신 베트남인의 심장병 수술을 지원하기로 결의했다. 이 결의에 따라 우리는 베트남 현지 교단에 심장병 환자를 추천해 줄 것을 의뢰하고 기다렸다.

 

두어 달이 지나 어느 가난한 전도사의 부인이 수술을 원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우리는 그 전도사 부인을 만난 날을 손꼽아 기다렸다. 그리고 드디어 수혜자가 우리 교회를 찾아왔을 때 나는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그 가난한 전도사의 부인은 바로 투이(Thuy)였다.

 

투이는 첫 베트남 사역 때 집에서 성경공부를 가르쳤던 자매다. 우리는 다시 사역을 시작하며 전에 함께했던 형제, 자매들을 수소문해 대부분 만나보았는데, 유독 연락이 닿지 않았던 자매가 바로 투이였다. 그런데 그 투이가 심장병에 걸려 창백한 얼굴로 우리 교회를 찾아온 것이다. 그녀는 5년 전 심장병 진단을 받았는데 돈이 없어 수술을 미루다가 어느 한인교회가 수술을 도와준다는 얘기를 듣고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우리는 서로 한참을 붙잡고 울었다. 그리고 감사했다.

 

우리교회는 이 분명한 표적을 통해, 하나님이 생명을 살리는 심장병 수술을 기뻐하고 있음을 확신하게 됐다. 그리고 이 확신은 교인들이 자발적으로 교회를 위해 기도하고 전도하게 만드는 동력이 됐다. 우리는 처음 교회가 세워진 미낌바 220번지에서 빠르게 사역의 폭을 넓혀 갔다.

 

우리는 스스로를 뜨겁고 새로운 선교적 교회라고 여겼다. 한인 디아스포라가 예배로 변화되면 베트남 교회도 더불어 성장할 것이라고 믿는 선교적이고 유기적인 교회공동체를 소망했다. 우리 교인들은 이 투이의 심장병 수술을 '미낌바 220번지의 기적'이라 불렀다. 필자는 우리 교회의 부흥 역시 미낌바 220번지의 기적이라고 생각한다.

 

강영미 목사 / 베트남 선교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147. 중국지하교회 성탄예배

 

  • 조회 141

        중국 추위성약교회 성도들의 모습. ⓒ한국 순교자의 소리     중국교회 성도들이 당국의 탄압에도 비밀 장소에서 성탄 예배를 드리는 등 신앙을 지키고 있다고 미국 뉴욕타임즈(NYT)가 25일 보도했다.   NYT...

146. 쓰나미덮친 인도네시아순다해협

 

  • 조회 154

          22일 쓰나미가 발생한 인도네시아 순다 해협 위로 지난 9월 24일(현지시간) 현지 화산섬 ‘아낙 크라카타우’에서 분출한 화산재와 증기가 치솟는 모습이다.   당시 국제우주정거장(ISS)에 체류 중이던 독일 출...

145. 북한과 기독교 인연인가? 악연인가?

 

  • 조회 173

      김일성 가족사진     북한을 세운 김일성 주석은 독실한 기독교 집안에서 태어났다. 외할아버지 강돈욱은 평양에서 목회를 했고, 외삼촌 역시 목사였다. 김일성도 부모를 따라 교회에 다녔고, 세례를 받았다.   ...

144. “선교”라는 용어의 어원과 의미

 

  • 조회 187

          1. “선교”라는 용어의 어원과 의미   “선교(mission)”라는 용어는 성서에서 온 것은 아니다. 이 말은 라틴어 “mitto”(mittere, missio)에서 유래된 것으로 그 뜻은 ‘보내다, 파견하다’이다. 명사형일 때...

143. 베트남의 모든 기독교 죄수들을 위해 기도

 

  • 조회 452

              -인구: 96,490,000만명 -박해정도: 극심함(18위) -수도: 하노이(Hanoi) -주 박해요소: 공산주의의 압박(communist oppression), 종족간 대립(Ethnic antagonism)   베트남 사회주의 공화국이라는 베트남의 공식...

142. 은퇴선교사 보금자리 제공한 은혜한인교회

 

  • 조회 379

      김광신 목사(좌), 한기홍 목사(우)         56개국에 300여명의 가까운 선교사를 파송한 은혜한인교회가 36주년을 맞아 선교사들을 위한 '은퇴선교관'을 개관했다.   이 선교관은 2층 건물로 총 16개 방을 갖추고...

141. 오대환목사의 덴마크선교

 

  • 조회 356

          덴마크는 훌륭한 목회자이자 정치인이자 예술가이자 교육자인 그룬트비 목사가 있고. 세계적으로 알려진 실존주의 철학자이자 신학자인 키엘 케고르와 세계적인 동화작가 안데르센을 배출한 나라다. 덴마크에서 노벨...

140. 캄보디아 전도집회

 

  • 조회 312

          웸세계복음 선교협의회(이사장 박요한 목사, 대표회장 강명이 목사)가 캄보디아 씨앰립교회, 번테스라이교회, 프놈수록교회 등 현지에서 원주민 대상 전도 집회를 열고, 하나님의 기쁜 소식을 전했다.   이날 집...

» 베트남 강영미선교사 미낌바 220번지의기적

 

  • 조회 362

            심장병 수술 지원의 수혜자로 다시 만나게 된 투이 자매(왼쪽에서 네번째)와 강 선교사 부부.   2012년 2월 3일 우리는 다시 베트남에 입성했다. 현지에서는 우리가 다시 온다는 것이 이야기꺼리였다. 이...

138. 선교소식 베트남 강영미선교사

 

  • 조회 332

                심장병 수술 지원의 수혜자로 다시 만나게 된 투이 자매(왼쪽에서 네번째)와 강 선교사 부부.   2012년 2월 3일 우리는 다시 베트남에 입성했다. 현지에서는 우리가 다시 온다는 것이 이야기꺼리...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