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png  twitter.png



신청기.JPG

                                                   신청기 목사(샬롬은목교회. 성경신학연구원 원장)


152-디나 큰 비극을 부른 소녀

 

1. 인적 사항

디나정의, 공의, 심판이란 의미이다. 레아의 소생인 야곱의 딸이다(30:21). 시므온과 레위의 누이였다(34:25).

2. 생애 주요 사건

세상 구경 : 디나의 가족은 밧단 아람에서 가나안 땅 세겜으로 이주하였다(33:18-20). 디나는 장막을 몰래 빠져나와 세겜 

성의 소녀들을 보러 갔다(34:2).

유혹 : 디나는 당시 이스라엘인과 친교가 금지되었던 가나안 인들의 신전까지 갔다가, 하몰의 아들로 그 땅 추장인 세겜에게 

강간을 당하였다(34:2,3). 그후 세겜과 그의 부친 하몰이 야곱을 찾아가 혼인을 청하였다. 서로 통혼하고 함께 장사할 것을 

제안하였다(34:4-12).

결말 : 강간소식을 들은 야곱의 아들들이 심히 분노했다(34:7,8). 세겜의 일을 이스라엘 모두에게 범한 폭행으로 여겼다

그래서 복수를 결심하였다(34:13-29). 하몰 왕의 통혼제안에 동의하는 조건으로 세겜 성 남자 모두에게 할례를 요구했다

할례 후 사흘째 되는 날, 그들이 고통 중에 있을 때 시므온과 레위가 세겜성 남자를 죽이고 약탈하였다. 디나의 단순한 호기심이 

오라비들로 하여금 세겜 왕자보다 더 큰 죄를 저지르게 만들었다. 그리하여 야곱은 시므온과 레위를 저주하였다(49:5-7). 

그러나 야곱은 이 사건으로 인한 그들의 죄는 책망하지 않았다.

이 비극적인 사건으로 야곱이 깨달은 것은 자신의 성스러운 임무를 소홀했음을 알아차렸다. 벧엘에 제단을 만들기로 한 맹세를 

기억하고 하나님의 명령에 따라 가족들을 정결케 하였다. 벧엘로 바로 향했다면 끔찍한 사건을 모면하였을 것을 야곱은 늦게 

깨달았다.

3. 단점

디나는 세상의 화려함에 유혹되었으며, 충동적인 행동으로 큰 비극을 불렀다.

하나님과 언약을 맺고 있는 가족의 일원임을 자각하지 못하였다.

4. 교훈

디나로 인한 불상사의 근본적인 원인은 야곱이 벧엘로 향하지 않은 데에서 기인한다. 세겜은 지리적으로나 문화적으로 또한 

상업적으로도 황금 지대라 할 만한 풍요의 도시였다. 여기에 발이 묶인 야곱의 가족은 벧엘 보다는 그곳에 안주하기를 추구하게 

되었다. 인간의 생각에 편리하게 보이는 것도 영적 삶에 손해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디나의 이야기는 그리스도께서 태어나시기 1800년 전에 일어났다. 그러나 그녀가 부딪쳤던 위험들은 그 시대에만 제한되어 

있는 것이 아니다. 현대의 도시들도 마찬가지이다. 수많은 타락한 문화들이 새로운 경험을 갈망하는 어린 청소년들을 끊임없이 

유혹하고 있다. 오늘날 얼마나 많은 젊은이들이 디나 같이 찬란하고 매혹적인 세계에 사로잡혀서 가정생활에 실증을 내고 집을 

떠나 대도시의 소용돌이 속에서 파멸해 가는가수많은 현대판 탕자들은 부모를 떠나 도시로 도시로 집을 떠나고 있다. 물질의 

풍요 속에서 쾌락을 추구하고 있다. 성경은 말한다. “너는 청년의 때 곧 곤고한 날이 이르기 전, 나는 아무 낙이 없다고 할 때 

해가 가깝기 전에 너의 창조자를 기억하라”(12:1).

5. 성경 퀴즈 문제

(1) 디나의 어머니는 누구 입니까?(30:21).

(2) 디나는 누구의 누이였나요?(34:25).

(3) 디나는 누구에게 강간을 당했나요?(34:2,3).

(4) 강간 당한 누이 디나를 복수한 사람은 누구입니까?(34:25).

(5) 야곱은 시므온과 레위를 어떻게 했나요?(49:5-7).


List of Articles
번호sort 날짜 조회 섬네일
공지 뉴저지 양지교회 탐방 2018-04-16 24
공지 예수교장로회 국제연합총회 제15회 총회 열리다 2018-04-16 25
공지 이명주목사초청 제 311회 화요기도회 자기의 마음을 다스리는자 ” 말씀증거하다, 2018-04-16 13
공지 신청기 목사의 성경 퀴즈 163회 모세―출애굽을 이스라엘의 구원자 2018-04-01 46
공지 강도영목사에게 듣는 필라델피아 지역의 초창기 한인교회들 file 2016-08-05 6755
공지 기드온 300용사 월10불(년100불)후원으로 복음사역에 동참하는 " 방송선교사" 가 되어주셔요 file 2016-07-04 6806
공지 굿뉴스 인터넷복음방송(www.goodnewsusa.org) 매일 119.000 크릭에 감사 file 2014-11-09 8795
2357 군선교회 필라지회 제주해녀 문화학교 평대교육원 개소식에 참석하다 file 2018-04-10 59
2356 제524차 육군훈련소 잔중세례식 군선교회 필라델피아지회 게최하다 file 2018-04-10 55
2355 김수학목사초청 제310회 화요기도회“눈을 들자”말씀선포하다 file 2018-04-02 58
2354 김치수목사초청 굿뉴스인터넷복음방송 부활절헌신예배예수부활은성도의 복된죽음” file 2018-04-02 42
2353 필라델피아교회협의회가 군선교회필라지회 진중셰례식에 후원금전달하다 file 2018-04-02 71
2352 고 이상문사모(고 이인재목사)천국환송예배 드리다 file 2018-04-02 62
2351 필라델피아한인교회협의회 2018년도 부활절연합예배 필라델피아제일장로교회에서 설교에 고택원목사 file 2018-04-02 69
2350 안성기목사 초청 필라목회연구원 “말씀의 성품화를 위한 성경통독과 암송훈련” file 2018-04-02 46
2349 예수님의 가시면류관 file 2018-03-30 70
2348 도르가 PA센터 가족 상담 4기 교육 과정 모집 2018-03-29 62
2347 유영일목사초청 제309회화요기도회“하나님의능력”말씀선포하다 file 2018-03-29 80
2346 고난주간에 "십자가의 못 " file 2018-03-29 72
2345 2018년 고난주간 교회별로 특별새벽기도회 개최하다 file 2018-03-29 83
2344 김성수목사 첼튼햄장로교회 담임목사 위임예배드리다 file 2018-03-29 86
2343 C국 선교사초청 굿뉴스인터넷복음방송 헌신예배 “선교보고“ 하다 file 2018-03-29 77
2342 필라한마음교회 C국 선교사 초청 “땅끝까지 세상끝날까지“ 말씀증거하다 file 2018-03-29 76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