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png  twitter.png



신청기.JPG


신청기 목사의 성경 퀴즈-173-바디메오 믿음으로 고침받은 소경

 

1. 인적 사항

바디메오는 디메오의 아들이라는 뜻이며(10:46), 디메오는 존경’, ‘명예라는 뜻이다. 소경이며 여리고의 거지였다(18:35). 예수께 고침 받아 눈을 뜬 자이다(18:42).

2. 시대적 배경

A.D.30년경 예수께서 공생애 사역을 거의 마무리하실 무렵의 인물로서, 바디메오라는 이름은 히브리식 이름이 아닌 헬라식 이름이다. 이는 당시 유대 사회가 헬라의 영향을 얼마나 크게 받았는가를 보여 주는 한 증거이다.

3. 주요 생애

소경이 됨(18:35). 여리고에서 구걸하였다(18:35). 예수님에 대한 소식을 들었다/A.D.30(18:36,37)/. 소리를 질러 예수께 치유함을 요청 했다(18:38-41). 믿음으로 치유 받았다(18:42). 치유 후 곧 예수를 따랐다(18:43).

4. 성품

자기를 꾸짖는 주위의 환경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자기의 생각을 실천에 옮길 정도로 담대한 자였다.

예수님께서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느니라고 말씀을 하신 것으로 보아 치유 받으려는 굳은 의지와 강한 믿음을 소유한 자였다(18:41, 42).

치유 받은 후 곧바로 예수님을 따른 것으로 보아 결단력이 있는 자였따(18:43).

예수께서 부르실 때 겉옷조차도 내어버리고 뛰어 올 만큼 현실적 문제 타개의 대해 강한 소망과 적극적 행동을 소유한 자였다(10:50).

5. 구속사적 지위

예수를 다윗의 자손으로 믿고 고백한 자였다(18:38).

믿음으로 말미암아 육체적 질병을 고침 받아 구원받은 자가 되었다(10:52;18:42).

6. 평가 및 교훈

바디메오는 자기의 소경됨을 업신여기고, 또 자기를 꾸짖는 주위의 환경에도 불구하고 예수를 소리쳐 부름으로써 예수를 만났고, 또 치유를 받을 수 있었다(18:35-43). 실로 구원을 받기 위해 바디메오가 간절히, 그리고 담대히 주님의 도우심을 요청한 것처럼 우리 성도들도 그리스도를 따를 때에 주위의 여러 요소들이 우리를 방해하고 넘어뜨리려 할지라도 그에 아랑곳하지 않고 간절히 주님만을 바라보는 태도가 필요한 것이다.

예수께서 바디메오의 소리를 들으시고 저를 부르라하실 때에 바디메오는 자기의 가장 귀한 재산인 겉옷까지 내어버리고 뛰어 일어나 예수께 나왔다(10:49, 50). 이는 수고하고 무거운 짐진 자들아 다 내게로 오라’(11:28)는 예수님의 초청에 우리 성도들이 어떻게 응해야 할지에 대한 좋은 예가 된다.

성경에는 믿음으로 구원받은 사람이 많이 등장하는데, 바디메오도 믿음으로 인하여 육체적, 영적 질병으로부터 구원받은 사람 중의 하나이다. 우리는 진정 바디메오가 소경의 상태에서 치유 받을 수 있었던 것은 오직 예수께서 자기를 치유하실 수 있다는 확실한 믿음을 소유했기 때문입니다. 우리도 의심하지 않는 확실한 믿음으로 하나님께 구할 때에 다 받아 누리는 축복을 받자(11:24).

예수님께 치유 받은 바디메오는 자기 혼자만이 아니라 주의 사람들로 하여금 하나님을 찬양하며 영광 돌리도록 했다(18:43). 이와 같이 우리도 하나님의 소유된 백성으로서 우리를 어두운데서 불러내어 그의 기이한 빛에 들어가게 하신 자의 아름다운 덕을 선전함으로써(벧전2:9)나 뿐만이 아닌 주위의 모든 사람들로 하여금 마땅히 하나님을 찬양하도록 힘써야 하겠다.

7. 성경 퀴즈 문제

1) 바디매오는 어떤 사람이었나요?(18:35).

2) 바디메오는 어떻게 치유함을 받았나요?(18:42).

3) 바디메오는 치유 받은 후 곧바로 누구를 따랐나요?(18:43).

4) 바디메오는 예수님의 부르심을 받았을 때 무엇을 버렸나요?(10:50).

5) 바디메오는 예수를 어떻게 고백했나요?(18:38).

 

List of Articles
번호 날짜sort 조회 섬네일
2557 필라등대교회 김기홍장로 초청 말씀잔치 및 한국기독교해병대선교회중앙회 필라델피아지회설립 및 지회장 조병우목사 임명패 증정 file 2018-12-12 202
2556 구세군 필라한인교회 2018년 Christmas Benefit Concert file 2018-12-12 229
2555 남부뉴지지 교회협의회 2018년도 성탄연합찬양예배 file 2018-12-12 238
2554 김병일목사 초청 제344회 화요기도회 “하늘에 속한 신령한 복” file 2018-12-05 301
2553 인터넷복음방송(goodnewsusa.org)헌신예배 김치수목사초청 “내 안에 거하라” file 2018-12-05 268
2552 황준석목사초청 필라목회연구원 “필라교계와한국교회현실” file 2018-12-05 305
2551 서광장로교회 윤사무엘 협동목사“주님의 길을 예비하라”말씀선포 file 2018-12-05 299
2550 다니엘 김선교사 초청 필라델피아한인침례교회 “전세대의 영적부흥” file 2018-12-05 313
2549 예수교장로회국제연합총회직영신학대학(원)Cross Theological Seminary(CTS) 2018년도 Family Night file 2018-12-05 313
2548 포도원장로교회 장로장립,안수집사임직,권사취임 및 장로은퇴 예배 file 2018-12-05 291
2547 김영천목사초청 제343회 화요기도회 “예배 실패자의 3가지 고통” file 2018-11-29 335
2546 인터넷복음방송(goodnewsusa.org)추수감사예배 윤철환목사 초청 “하박국의감사” file 2018-11-29 334
2545 휄로쉽교회 최해웅집사 장로임직예배 2018-11-29 342
2544 VOCATIO Career Prep High School 관계자 기도회 모임 file 2018-11-29 343
2543 조정환목사/김위식 선교사초청 필라벧엘장로교회 선교보고 file 2018-11-29 321
2542 조진모목사초청 제342회 화요기도회 “넘치는 감사의 비결” file 2018-11-26 346
2541 인터넷복음방송(goodnewsusa.org)헌신예배 오충환장로초청 “예정된 기업” file 2018-11-26 320
2540 오정길목사초청 서광장로교회 "“에벤에설의 하나님께 감사하자” file 2018-11-26 367
2539 한국기독교군선교연합회필라델피아지회 제5회기 2018년도 정기총회개최하다 file 2018-11-26 331
2538 2018년도 추수 감사예배 드리다 2018-11-26 285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